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3조 달러 이상의 가치를 전망하다... 18일 기업용 블록체인 밋업 ‘B.MARKERS’개최

조중환 기자l승인2019.07.16 10:17:24l수정2019.07.16 10:4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조중환 기자] 최근 전 세계적으로 블록체인 시장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6월, IT 자문업체 가트너(Gartner)는 ‘블록체인 플랫폼 시장이 2030년엔 3조 1,000억 달러 이상의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전망했고, 업계는 금융, 유통, 물류 등에서 이미 검증을 마친 블록체인이 사회, 문화 전반으로 영역을 넓힐 것으로 분석했다.

블록체인 플랫폼은 ‘혁신적이고 새로운 미래’라는 평에 힘입어, 국가 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긍정적인 기여를 할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이에 대해 이더리움의 공동 창립자 조셉 루빈은 “블록체인이 앞으로 경제발전에 주요 촉매가 될 것이고 사회를 더 풍부한 사고가 가능하게 할 것”이라며 긍정적인 견해를 밝힌 바 있다.

카이스트 이병태 교수는 '블록체인 산업의 고용 파급효과 분석 연구'발표를 통해 "우리나라 블록체인 산업은 2022년까지 최대 17만 개의 고용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처럼 ‘새로운 미래’라 평가받는 블록체인 플랫폼 및 시장에 대한 기업과 개인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해당 내용에 대해 함께 논의하고자 하는 니즈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블록체인 플랫폼 기업 델리오와 IBM은 기업용 블록체인 시장을 조망하고 정보 교류 및 네트워킹을 위한 ‘B.MAKERS’ 밋업을 오는 18일 개최한다. 장소는 코엑스 2층 스타트업센터에서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

이번 밋업에서는 델리오, IBM,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KT, 신한은행, 삼성SDS, LGCNS 관계자 등 국내 유수 기업 및 블록체인 전문가들이 모여 기업용 블록체인 기술 최신 트렌드와 실용화 사례를 소개한다.

이민화 카이스트 교수가 기조 강연을 맡았으며, ‘4차 산업혁명의 디지털 트랜스폼과 블록체인의 융합 모델’을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세션에선 이명철 IBM 상무가 ‘토큰화 시대에 디지털 자산 인프라 구축의 조건’에 대해 발표한다. KT와 신한은행, 삼성SDS, LG CNS는 각각의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을 소개할 계획이다.

정상호 델리오 대표는 엔터프라이즈 생태계를 구축하는 통합방법론을 제시한다. 박광세 루니버스(Luniverse) COO는 블록체인서비스플랫폼(BaaS, Blockchain as a Service)를 활용한 기업 혁신 방안을 설명한다. 마지막으로 남민우 펜타시큐리티 이사는 ‘디파이(De-Fi, Decentralized Finance)를 위한 기업용 월렛’을 주제로 발표한다.

이처럼 기업용 블록체인과 관련된 다채로운 내용으로 꾸며질 B.MARKERS는 10년 이내에 3조 달러 규모에 이를 전망의 블록체인 시장에 대해 함께 의견을 나누고 공유한다는 데 큰 의의를 가지며, ‘최초’라는 타이틀과 함께 업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국내의 유수 기업용 블록체인 전문 기업이 참여한다는 점에서 업계 전문성과 공신력을 인정받았다.

‘B.MARKERS’ 밋업은 온오프믹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블록체인#델리오#정상호 대표#B.MARKERS#밋업

조중환 기자  illssimm@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중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