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 적용 글로벌 기업 사례 발표

다양한 업계에서 하이브리드 환경에 적합한 기능으로 기업 요구사항 충족 신동훈 기자l승인2019.03.11 15:43:16l수정2019.03.11 15: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시놀로지(Synology)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Active Backup for Business)을 통해 글로벌 기업들의 실질적인 업무 안정성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했다고 밝혔다.

시놀로지는 화장품 업계에서부터 운송·물류업에 이르는 다양한 업계에서 실질적 적용 사례를 발표하고 기업용 백업 애플리케이션의 우수한 성능을 증명했다. 특히, 기업들이 NAS를 활용해 라이선스 없이도 물리적 서버와 가상 머신, 컴퓨터 등에 분산되어 있는 비즈니스 데이터를 중앙집중화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하는 편리한 솔루션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함으로써 선도적인 입지와 영향력을 확장하고 있다.

시세이도 타이완의 정보 시스템 기획부장인 장 지아오 하오(Zhang Jiao-Hao)

IT 기술이 발전하면서 IT 인프라는 대부분 가상과 물리적 환경을 아우르는 하이브리드 환경에 있다. 기존 백업 소프트웨는 물리적 환경 또는 가상 머신 중 한 쪽에서만 활용 가능하도록 설계돼 기업들의 요구 사항을 완벽하게 충족할 수 없었다. 이러한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해 구축된 시놀로지의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 솔루션은 비즈니스 사용자들이 물리적 서버와 가상 머신, 컴퓨터 등에 분산되어 있는 비즈니스 데이터를 중앙집중화 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한다.

글로벌 화장품 기업 시세이도(SHISEIDO)의 최초 해외지사인 시세이도 타이완(SHISEIDO Taiwan)은 시놀로지 NAS를 활용해 광범위한 업무 데이터를 백업하고 있다고 밝혔다. 작년 6월부터 3개월간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시범 운영한 시세이도 타이완은 58TB에 육박했던 백업 서버에서 30TB의 중복 데이터를 제거했으며, 25대의 컴퓨터와 노트북으로 백업 테스트를 진행해 6.5TB에 달했던 데이터 용량을 2.1TB까지 줄이는 결과를 냈다. 또한, 가상 및 물리적 환경을 아우르는 기능들과 CBT(Changed Block Tracking) 및 글로벌 중복제거 등을 활용해, 백업에 소요되는 시간과 용량을 절반으로 줄일 수 있었다.

시세이도 타이완의 정보 시스템 기획부장인 장 지아오 하오(Zhang Jiao-Hao)는 “랜섬웨어 피해가 가장 많았던 2017년, 시세이도 타이완 지사의 내부 PC가 감염되는 사건이 일어나면서 크로스 플랫폼 백업 솔루션을 모색하기 시작했다. 비용이 높고 사용이 어려웠던 시중의 수많은 백업 소프트웨어와 달리, 시놀로지의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은 별도의 백업 도구나 비싼 소프트웨어라이선스를 구매하지 않아도 클라이언트 PC, 가상 머신, 단일 콘솔에서 총괄적인 백업 작업 관리가 가능한 것이 큰 장점”이라며, “2019년에는 시놀로지의 고성능 스토리지 디바이스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활용해 500여명의 시세이도 타이완 본사 임직원들을 위한 클라이언트 백업 매커니즘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시스템 고장 발생시 유지보수 시간을 절감하고 IT 자원을 더욱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대만 화학 제조 기업인 Yeng Hsingh Corporation은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의 데이터 복구 성능을 검증한 후 23개 클라이언트에 해당 소프트웨어를 배포했다. Yeng Hsingh Corporation은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에 내장된 중복제거 기술을 활용해 약 1.85TB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던 백업 작업을 600GB로 줄여 약 68%의 용량 절감 효과를 경험했다. 더불어,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 에이전트와 마이크로소프트 액티브 디렉토리를 함께 활용하면 빠른 설치와 기업별 내부 규정에 따른 구성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Yeng Hsingh Corporation은 기존에 4 시간 가량 소요되던 클라이언트 측 데이터 복구 작업을 30분으로 줄일 수 있었다.

Yeng Hsingh Corporation의 정보센터 과장 장 지종(Zhang Zhi-Zhong)은 “제한된 예산으로는 클라이언트 PC용 백업 소프트웨어를 구입할 수 없어, 윈도우의 가상 폴더를 활용해 각 파일 서버에 클라언트 PC를 백업하는 방식으로 중요한 데이터를 보호해왔다”며, “이제 시놀로지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통해, 별도의 라이선스 비용 없이도 클라이언트 PC, 가상 머신, 윈도우 서버의 모든 데이터를 NAS에 백업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대만의 물류회사인 J.Shine International Logistics는 경제적인 백업 솔루션을 위해 시놀로지의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일반적인 백업 및 복구 솔루션 도입에는 수천만원의 비용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라이선스 비용이 발생하지 않는 시놀로지의 통합 백업 스위트인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통해 비교적 낮은 예산으로도 PC, 서버, 가상 머신을 아우르는 크로스 플랫폼 백업을 활용할 수 있었다.

J.Shine International Logistics의 관리부 선임 전문가 랴오 밍텡(Liao Ming-Teng)은 “시놀로지의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을 선택하게 된 이유는 크게 세가지다. 중복제거 및 CBT 기반의 증분 백업으로 백업 용량과 시간을 현저히 절감할 수 있으며, VMM과 연계된 재해복구 솔루션으로 지속적인 서비스 제공을 보장할 수 있도록 하고, 라이선스 비용이 발생하지 않아 기업들이 제한적인 자원을 보다 이상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돕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J.Shine International Logistics는 3개월 간의 시범운영 기간 동안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어, 시놀로지의 NAS와 솔루션 패키지를 도입하고 전사적 VPN 인프라 하위에 분산 백업 아키텍처를 구축했다.

한편, 시놀로지의 비즈니스용 액티브 백업에 대해 더 자세한 정보와 시세이도 타이완, Yeng Hsingh Corporation, J.Shine International Logistics 글로벌 사례에 대한 내용은 시놀로지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시놀로지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