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KT 자체 전지지도 올레맵을 탑재한 네비게이션 앱 ‘올레 내비’ 출시
상태바
KT 자체 전지지도 올레맵을 탑재한 네비게이션 앱 ‘올레 내비’ 출시
  • CCTV뉴스
  • 승인 2011.01.3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 영상과 구간별 속도정보 등 제공
KT(회장 이석채)는 자체 구축한 전자지도를 최초로 탑재하여 실시간 도로교통정보와 함께 정확한 길 안내를 제공하는 무료 내비게이션 애플리케이션 '올레 내비(olleh navi)'를 아이폰용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수동 업데이트를 해야했던 기존 차량용 내비게이션과 달리, '올레 내비'는 최신지도로 자동 업데이트되는 '올레 맵(olleh map)'을 탑재하여 고객이 보다 편하게 질 높은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 '올레 맵'은 KT가 자체 개발한 전자지도로 '올레 내비'에 최초 탑재됐다.

올레 내비는 상호정보와 같은 목적지 정보, 과속카메라 위치 및 제한 속도를 비롯한 각종 도로운행정보, 도로변경 내역이나 건물들의 시설정보 등이 신속하게 업데이트 되므로 최신 지도를 활용하여 정확한 길 안내를 제공할 수 있다.

또한 휴대폰용 내비게이션 최초로 전국 주요도로의 CCTV 영상정보와 구간별 속도정보를 제공하여, 실시간 도로교통정보를 한 눈에 보고 보다 효과적인 경로탐색을 할 수 있게 도와준다.

KT는 한국도로공사와 서울시 시설관리공단을 통해 300여 곳의 주요 고속도로, 간선도로 CCTV 영상정보를 받아 제공하게 되며, 오는 3월에는 500여 곳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올레 내비에는 도로 네트워크정보도 내장돼 있기 때문에 GPS 위치정보의 정확도가 높아져, 주행 중에 차량의 위치 오류가 생기는 현상 등을 방지하여 안전한 운행을 돕는다.

올레 내비는 애플 앱스토어에 내려 받아 아이폰 3GS와 아이폰 4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올 1사분기 내에 안드로이드와 아이패드용 올레 내비도 선보여 더 많은 고객들이 다양한 기기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KT 무선데이터본부 한원식 본부장은 "게임, SNS 등 다른 애플리케이션에서도 올레 내비를 활용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호환 가능한 연동규격을 오픈할 예정"이라며, "자체 전자지도를 활용하여 선보이는 내비게이션 서비스인 만큼 지속적 업데이트와 차별화된 교통정보 제공을 통해 올레 내비를 KT 대표 서비스로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www.kt.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주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