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프리뷰] 베가 아이언2, 강인함에 감성을 입히다

온라인 뉴스팀l승인2014.05.13 17:40:45l수정2014.05.13 17: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팬택이 지난 8일 공개한 ‘베가 아이언2’의 디자인에 대한 소비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팬택에 따르면 베가 아이언2는 천편일률적인 최근 스마트폰 디자인 속에서 팬택이 장인정신과 고유의 디자인 철학을 담아 완성한 디자인 프로젝트로 군더더기를 걷어내고 베가의 디자인 철학인 ‘Genuine Simplicity(진정성 있는 절제미)’를 리얼 메탈에 담은 베가 아이언2는 타사 제품들과 확연히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제품 공개 직후부터 언론과 소비자들의 입에 꾸준히 오르내리고 있다는 것.

베가 아이언2는 ‘끊김 없는 메탈 테두리(Endless Metal)’로 바디를 둘렀다. 팬택 디자이너는 어느 각도에서 보아도 완전한 비율을 느끼게 하는 ‘Oblique Style(모든 면에 사선이 들어간 스타일)’을 적용해 은은한 빛을 발하는 메탈 테두리를 디자인했으며 이 디자인을 구현하기 위해 수백 단계의 세부 공정을 거쳤다. 이 공정들 중 디자인을 완성하는 가장 핵심 공정은 다이아몬드 컷과 투톤 아노다이징 공법이다.

 CNC가공 (메탈의 안쪽에 공간을 내고 바깥쪽을 깎아 프레임을 만드는 가공) 
▲ CNC가공 (메탈의 안쪽에 공간을 내고 바깥쪽을 깎아 프레임을 만드는 가공)

다이아몬드 컷은 보석 세공에 활용되는 기술로 다이아몬드 툴을 이용해 메탈 표면을 반짝이는 면으로 깎아내는 과정이다. 베가 아이언2 개발팀은 보석을 다듬듯 세밀하게 메탈의 표면을 깎아냄으로써 메탈 특유의 고급스러운 광택과 질감을 극대화시키는 커팅 각도를 찾아냈다. 다이아몬드 컷 기술은 한 번에 깎는 표면 넓이가 넓어질수록 불량이 많아지기에 조금씩 여러 번으로 공정 단계를 분리하여 디자인의 완성도를 높였다.

다이아몬드 컷으로 구현된 메탈의 고광택면에 아름다운 컬러를 입히기 위해 팬택은 투톤(Two-Tone) 아노다이징 기술을 적용했다. 베가 아이언2는 1차로 메탈 전체에 컬러를 입힌 다음 2차로 다이아몬트 컷 부분에 또 하나의 은은한 컬러를 입혔는데 이렇게 하나의 컬러 위에 다른 컬러를 입힘으로써 두 가지 컬러를 동시에 구현하는 기술이 투톤 아노다이징 공법이다. 하나의 메탈 테두리에 두 가지의 컬러를 조화로우면서도 일관성있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고도의 기술과 경험이 필요하며 이는 매우 섬세함과 집중력이 필요한 과정이다.
 기계로 다듬을 수 없는 부분을 사람이 직접 수작업으로 가공 
▲ 기계로 다듬을 수 없는 부분을 사람이 직접 수작업으로 가공

베가 아이언2의 메탈 테두리 하나를 제작하기 위해서는 약 30단계의 공정을 거쳐야 한다. 타사의 일반적인 휴대폰 재질인 플라스틱 케이스의 공정이 약 4~5단계인 점과 비교하면 훨씬 많은 노력과 인내가 요구되는 과정이다. 베가 아이언2의 완벽한 아름다움은 이러한 장인 정신을 바탕으로 탄생됐다.

한편 슬림한 베가 아이언2의 모서리를 강조한 디자인도 눈길을 끈다. 베가 아이언2의 우측 상단을 45도로 깎는 정교한 파인 컷(Fine Cut) 가공을 통해 견고하면서도 균형있는 절제미를 갖췄다. 우측 상단의 세밀한 금속의 틈새에서 새어나오는 7가지 색의 핀포인트 라이팅은 더욱 영롱하고 아름답도록 디자인됐다.

또한 왼쪽 테두리의 아랫부분에서 꺾여 들어오는 커브드 스피커는 오직 메탈 테두리에서만 구현할 수 있는 디자인이다. 모던하면서도 세련된 외관뿐만 아니라 폰을 어떻게 놓아두어도 항시 풍부한 음량을 즐길 수 있는 기능적 우수성까지 갖췄다.
 아노다이징 공정 (메탈의 표면에 색을 입히는 공정) 
▲ 아노다이징 공정 (메탈의 표면에 색을 입히는 공정)

최근 국내에 출시되는 스마트폰들은 더 이상 성능과 스펙만으로 차별화하기 어렵다. 라운드 형태의 플라스틱 일색인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 쉬크한 메탈에 6가지 감성을 두른 베가 아이언2는 감각적이고 자신만의 개성을 표출하기 원하는 사용자들에게 만족감과 자부심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응준 팬택 상품기획실장 상무는 “베가 아이언2의 정제된 세련미는 팬택만의 집적된 기술력과 최고의 명작을 만들겠다는 장인 정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베가의 디자인 철학인 ‘진정성이 담긴 절제미’는 지속적으로 진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뉴스팀  webmaster@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 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